뉴스에 깜짝 등장한 ‘강호동 아들’ 강시후 군이 “타이거 우즈 같은 선수가 되고 싶다”며 포부를 밝혔다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뉴스에 깜짝 등장한 ‘강호동 아들’ 강시후 군이 “타이거 우즈 같은 선수가 되고 싶다”며 포부를 밝혔다

뉴스센터 0 41
강호동 아들 강시후 군

방송인 강호동의 아들 강시후 군이 뉴스에 깜짝 등장했다.

10일 방송된 MBN ‘MBN 종합뉴스’에서는 MBN 꿈나무 골프대회에 관한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번 대회에 참가한 강시후 군의 모습이 공개됐다.

MBN 뉴스 측은 강시후 군에 대해 “천하장사 강호동 아들 시후 군은 어른 못지않은 몸집과 파워로 눈길을 사로잡았다”라고 소개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강시후 군은 “(드라이버가) 잘 맞으면 230~240m 나간다. 저는 타이거 우즈 같은 선수가 되고 싶다”라고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강호동-이효진 부부는 2006년에 결혼했으며, 2009년 첫 아들 강시후 군을 품에 안았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고객센터
비트코인 구입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