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건에 내가 추천…” 정준호가 영화 ‘친구’ 출연이 불발된 원인으로 절친 신현준을 꼽았다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장동건에 내가 추천…” 정준호가 영화 ‘친구’ 출연이 불발된 원인으로 절친 신현준을 꼽았다

뉴스센터 0 53 0 0
초대박 흥행작 영화 초대박 흥행작 영화 '친구' 출연을 거절했던 배우 정준호.

배우 정준호가 영화 ‘친구’의 출연이 불발된 이유를 털어놨다. 다름 아닌 절친 신현준의 조언을 듣고 마음이 흔들렸기 때문이었다.

10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정준호, 최대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정준호는 “‘친구’에서 장동건 역할이 원래는 정준호였다고 들었다”라는 질문에 “곽경택 감독과 찍기로 하고 대사까지 서로 맞춰봤다. 아이디어도 내고 대본 리딩까지 끝낸 상황이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출연을 확정하면서 곽경택 감독과 포옹까지 하고 헤어졌는데, 다음 날 내 인생에 만나지 말아야 할 한사람을 만났다”라고 폭로했다. 그 한사람은 바로 절친으로 알려진 신현준이었다.

절친 신현준의 한마디에 흔들리고만 정준호.절친 신현준의 한마디에 흔들리고만 정준호.

그는 “신현준을 만나서 비단길 같은 내 인생이 거친 인생으로 바뀌었다. 나보다 탁월하진 않지만 그래도 신현준이 나보다 영화를 빨리 시작했다. 조언을 구하기 위해 영화 ‘친구’ 대본을 보여줬는데 ‘교복 입고 나오는데 되겠냐’라고 하더라”며 당시 부정적이었던 신현준의 반응을 설명했다.

당시 신현준의 조언에 마음이 흔들렸다는 정준호. 그는 “신현준이 (‘친구’ 대신) 할리우드에서 넘어온 블록버스터 영화를 찍는데, 나한테 잘 어울 거라면서 대본을 하나 주더라. 그게 폭망한 ‘싸이렌’이었다”라며 “내가 ‘친구’를 못하게 되면서, 장동건에게 대본을 보라고 줬다”라고 털어놨다.

장동건에게 장동건에게 '친구' 대본을 직접 건네줬다고.

정준호는 당시 ‘친구’ 대본을 본 장동건의 반응에 대해 “너무 신선하고 재밌는데 왜 안 하냐고 하더라”면서도 “결국 나는 ‘싸이렌’을, 장동건이 ‘친구’를 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이후 800만 관객을 모으며 흥행에 성공한 ‘친구’와 달리, ‘싸이렌’은 흥행 참패의 아픔을 겪었다. 그러자 정준호는 “성경에 원수를 사랑하라는 말이 있지 않냐”라며 신현준을 간접적으로 언급해 웃음을 안겼다.

서은혜 프리랜서 기자 huffkorea@gmail.com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freedom of sexual expression
고객센터
freedom of sexual expression